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렛미인 한설희, ‘양악수술에 눈코 성형, 가슴성형’ 통해 여신으로 변신





인생대반전 메이크오버쇼 ‘렛미인3’에서 얼굴 없던 가수로 살았던 한설희씨가 영화 “미녀는 괴로워”의 주인공과 같이 여신으로 재탄생 해 화제를 모았다.



지난 27일 스토리온 채널에서 방송된 ‘렛미인3’에서는 재능과 꿈이 명확함에도 외모로 인한 차별을 받아 얼굴 없는 가수로 살아야 했던 한설희(30)씨의 안타까운 사연과 성형 후 완벽한 모습으로 나타나 감동을 선사했다.



한설희씨는 오디션에서 “얼굴 없는 가수, 한설희 입니다”라고 인사하며 안타까운 사연으로 MC들의 주목을 받았다. 어려서부터 뛰어난 노래 실력으로 가수의 꿈을 키우며 어려운 가정형편에서도 음악을 공부하여 노래로는 인정 받았지만 외모 때문에 퇴짜를 받았다. 수많은 상처를 안고 부른 노래를 듣고, MC 황신혜는 “이런 친구가 외모 때문에 꿈을 포기 당했다는 말이 새삼 한 번 더 마음이 아프다”는 반응을 보였다.



그녀는 노래할 때만큼은 누구보다 행복했지만 누군가의 앞에 서서 노래를 할 때면 금세 자신감을 잃고 위축되곤 했다. 단지 예쁘지 않다는 이유만으로 기획사에서 계약금을 성형수술비로 쓰겠다는 말을 들었다. 안무연습 중엔 동료에게 못 생겼다고 구박까지 받아야 했다. 그녀는 간절히 원하고 노력하면 꿈이 이루어질 거라 믿었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았다.



한설희씨는 부정교합, 안면비대칭이 심한 편이며 광대도 발달 등 누가 봐도 수술과 치료가 필요한 얼굴이었다. 구강구조 상 정확할 발음을 내기 힘든데, 흡입력 있는 목소리와 정확한 가사 전달력을 지닌 노래에 황신혜를 비롯한 렛미인MC들의 마음을 울렸다.



렛미인으로 선정된 뒤 크고 작은 성형수술에 약 80여일 만에 런웨이에 등장한 한설희씨는 여성스러우면서 청순한 느낌을 가진 김아중을 닮은 가수로 변신했다. 얼굴 없는 가수에서 비주얼 가수로 거듭난 한설희씨의 모습에 모두 깜짝 놀랐다. 변신은 거기서 끝이 아니었다. 얼굴뿐 아니라 몸매도 볼륨감 넘치는 모습을 선보여 무대 위의 여신으로 변신했다.



성형수술을 집도한 반재상 원장, 오창현 원장(성형외과 전문의/바노바기 성형외과)은 양쪽 짝짝이가 심한 밋밋한 가슴이었는데 물방울 보형물 삽입으로 A컵에서 C컵으로 볼륨업되어 뮤지컬 여배우다운 섹시한 몸매가 되었다고 말했다. 한설희씨의 수술 항목으로는 양악, 안면윤곽, 눈 이중매몰과 비절개 눈매교정, 코, 얼굴 전체 지방이식, 물방울 가슴확대 수술이다.



논란을 넘어 감동으로, 스토리온 채널의 인생대반전 메이크오버쇼 ‘렛미인3’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이 기사는 본지 편집 방향과 다르며, 해당기관의 정보성 보도 제공자료입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