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박 대통령 "중국 서부지역 관심 가져야…방중 일정 종료

[앵커]

중국을 국빈 방문한 박근혜 대통령이 3박 4일에 걸친 정상외교 일정을 마무리하고 오늘(30일) 오후 귀국길에 올랐습니다.

박 대통령은 앞서 중국 서부 대개발의 거점도시이자 천년고도인 시안에서 우리 기업인들을 만나 중국 서부지역에 더 큰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시안에서 조민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산시성 시안의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 건설현장을 찾았습니다.

중국 서부 대개발의 거점 지역인 시안은 우리 기업들의 중앙아시아나 유럽 진출의 전진기지로 기대를 모으는 곳입니다.

박 대통령은 한국이 산시성을 중심으로 중국 서부지역에 더 큰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세계 문화유산으로 지정된 대표적 유적지 '병마용갱'도 둘러
봤습니다.

[박근혜 대통령 : 인류가 발전시켜온 문화라는 것이 정말 위대하다는 생각을 다시금 했습니다.]

이후 교민과 오찬을 함께하며 현지 진출 현황과 애로사항을 듣고 격려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3천년의 역사를 지닌 시안을 방문지로 택해 무엇보다 중국 문화에 한 존중을 표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박 대통령은 시안에서의 일정을 끝으로 3박 4일간의 중국 방문 일정을 모두 마치고 귀국길에 올라 오늘 저녁 서울에 도착합니다.

관련기사

박 대통령 만찬 때 '노란 한복' 사진 공개금지, 왜?박 대통령 "북한, 중국 목표와 신뢰프로세스는 일맥상통"박근혜 대통령, 산시성 당 서기 만나 교류 확대 논의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