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매팅리 감독 "류현진 잘했다, 푸이그는 고개 들어"

[사진 중앙포토]
매팅리 감독이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간발의 승리에 대한 미소다. 그는 류현진의 활약이 컸다고 평가했다. 이날 실수를 한 쿠바산 괴물 푸이그에 대해서도 "고개를 들어 당당히 가라"고 격려했다.



돈 매팅리 LA다저스 감독은 30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경기에서 4대3으로 승리한 뒤 인터뷰에서 류현진을 칭찬했다.



이날 7이닝 동안 2실점한 류현진을 두고 매팅리 감독은 “류현진이 경기를 조율하며 7회까지 끌고 나갔다. 팀에 정말 큰 힘이 됐다”고 말했다. 류현진은 이날 필리스 2번타자 어틀리에게 솔로 홈런 두 방을 맞아 이날 2실점했다. 매팅리는 9회 동점의 빌미를 제공하는 실책을 범한 야시엘 푸이그에 대해서도 “고개를 들고 당당하게 계속 가라는 말을 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관련기사



▶ 류현진, 7이닝 2실점 호투에도…6월 0승 '머나먼 7승'

▶ 류현진 위기로 내몬 어틀리, 과거 박찬호와…

▶ '타자' 류현진, 방망이 놓쳐 관중석 날아가 '아찔'

▶ 류현진, 강한 배짱 NL 병살타 유도 1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