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인비, US여자오픈 3라운드 1위 순항

[사진 중앙포토]
박인비(25·KB금융그룹)가 '메이저 골프대회' 3연속 우승이라는 기록을 향해 전진하고 있다.



3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사우샘프턴의 서보낵 골프장(파72·6천821야드)에서 열린 제68회 US여자오픈 3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3개를 묶어 1언더파 71타를 쳤다. 언더파를 친 선수는 박인비가 유일하다. 박인비는 이로써 1∼3라운드 합계 10언더파 206타를 쳐 1위를 유지하고 있다.



2위는 김인경(25·하나금융그룹)으로 총 210타를 쳤다. 박인비가 4타 앞서고 있다. 박인비, 김인경, 섀도프는 4라운드에서도 챔피언조에서 우승 경쟁을 벌인다. 박인비가 마지막날인 7월 1일까지 선두를 지키면 1950년 베이브 자하리아스 이후 63년 만에 시즌 초반 메이저 대회에서 3연승을 거두는 여자 골프 선수가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