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현대차, ‘길거리 캐스팅’으로 신입사원 채용

현대자동차가 길거리 캐스팅 방식의 인재채용 프로그램을 도입한다.

현대자동차는 틀에 박힌 채용 방식을 넘어서 인성을 중심으로 평가하는 새로운 방식의 장기 채용 프로그램 ‘The H’를 도입한다고 25일 밝혔다.

새롭게 도입하는 ‘The H’는 회사가 인재들을 직접 캐스팅한 뒤 4개월 동안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인성을 평가, 최종 신입사원을 선발하는 신개념 채용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소위 ‘스펙’ 위주의 인재 선발에서 벗어나 지원자들의 인성을 평가하기 위해 마련됐다.

‘The H’ 프로그램은 캐스팅(Casting), 모임 프로그램, 선발 등 세 단계로 운영된다.

캐스팅 단계에서는 인사 담당자들이 캠퍼스를 비롯한 대학생들의 생활공간으로 직접 찾아가 참여자를 발굴해 ‘The H’ 프로그램 참여를 권유한다. 이 과정에서는 학교나 학점, 영어 성적 등은 일체 배제되며 오직 지원자의 인성만이 집중적으로 평가된다.

이와 함께 캐스팅 단계에서 인사 담당자와의 만남 기회를 갖지 못한 지원자들을 고려해 상시 채용 상담센터 운영, 친구 추천제, 스펙 저조자들이 자신들만의 이야기를 올리는 ‘스펙 대신 이야기’ 등의 발굴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할 계획이다.

캐스팅 단계가 완료되면 4개월간의 ‘The H’ 모임 프로그램이 시작된다. 참가자들은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인사 담당자들과 근교 여행, 봉사활동, 소규모 식사 모임 등을 진행하게 된다. 또 임원진과의 만남과 직무 설명회 등 심층 상담도 제공될 예정이다.

인사 담당자들은 참가자들과의 비격식적인 만남을 통해 장기간의 인성 평가 과정을 진행한다.

4개월간의 모임 프로그램을 마치면 최종 면접을 통해 신입 사원을 선발한다.

세부 내용은 현대자동차 채용 페이스북(www.facebook.com/hyundaijob)을 통해 이달 중 공지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