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YTN 오수현 앵커, 지난해 12월 4살 연상 금융맨과 결혼

[사진= 오수현 미니홈피]


YTN 오수현(30) 아나운서가 지난해 결혼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오수현은 지난해 12월 8일 서울 강남의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그의 남편은 4살 연상의 금융맨으로 현재 모 증권사에 근무하고 있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나 약 1년간 교제한 끝에 결혼에 골인했다.



두 사람은 서울 옥수동에서 신혼 살림을 차린 것으로 알려졌다.



오수현은 한양대학교 대학원 신문방송학을 졸업하고 2008년 YTN 기상 캐스터로 입사했다. 이후 아나운서로 YTN ‘뉴스’와 ‘말이 좋다’를 진행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