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걸스데이 구미호춤 인기 "멜빵춤 인기 이을까"

[사진= 일간스포츠]


4인조 걸그룹 걸스데이가 신곡 ‘여자 대통령’에서 일명 ‘구미호 춤’을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걸스데이는 24일 오후 서울 장충동 반얀트리 야외 수영장에서 열린 쇼케이스에서 신곡 ‘여자 대통령’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이날 걸스데이는 의상 뒤쪽에 긴 천을 달아 여우가 꼬리를 흔드는 듯한 구미호 춤을 선보였다.



리더 소진은 기자간담회에서 “지금까지는 귀엽고 여성스러운 모습을 많이 보여드렸는데 이번에는 힘있는 모습을 보여드릴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어 “의상에 꼬리를 달아 안무가 더 돋보일 수 있을 것 같다”며 “유리창에 비치는 순간에도 골반을 흔드는 모습을 연습 중이다”고 안무에 대해 설명했다.



네티즌들은 걸스데이의 구미호 춤을 접한 후 “멜빵춤 인기 넘을 수 있을까”, “걸스데이 구미호 춤 중독성 있네요”, “섹시가 대세이긴 한가 보다”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