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속보] 조세피난처 7차 명단 공개…유근우씨 등 6명

 인터넷 언론 뉴스타파는 15일 예금보험공사와 산하 정리금융공사 출신 임직원 6명이 영국령 버진아일랜드 등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서류상 회사)를 설립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뉴스타파가 공개한 명단은 유근우(예보 퇴직), 진대권(정리금융공사 퇴직), 김기돈(전 정리금융공사 사장), 조정호(예보, 정리금융공사 퇴직), 채후영(예보, 정리금융공사 퇴직), 허용(예보, 정리금융공사 퇴직)씨 등이다.

인터넷 중앙일보

관련기사
▶ "한국인 245명 확인"…조세피난처 1차 명단
▶ 최은영·조용민·황용득 등…조세피난처 2차 명단
▶ 김석기·윤석화 등…조세피난처 3차 명단
▶ "전재국, 2004년 설립" 조세피난처 4차 명단
▶ 뉴스타파 "북 연계된 페이퍼컴퍼니 발견" 5차 명단 공개
▶ 조세피난처에 유령회사 설립한 한국인 6차 명단 발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