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러시아 푸틴 대통령 이혼 "우리 결혼생활은 끝났다”




















푸틴 대통령 부부는 6일(현지시각) 국영 러시아 24TV를 통해 “부부가 함께 이혼하기로 결정했다”며 “이번 결정으로 우리의 결혼 생활은 끝났다”고 발표했다.

이들은 결혼 30주년을 불과 몇 주 앞두고 결혼생활을 청산했다. 그러나 이들은 “이혼하더라도 가까이 지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부부는 발표 전에 크렘린궁에서 열린 발레공연 ‘에스메랄다’를 관람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혼 사유로 “영부인인 류드밀라가 대중 앞에 서는 게 싫었고 비행기 타는 일도 힘들었다”고 말했다.

푸틴 대통령 부부는 세번째 대통령 취임식 이래 최근 1년 내 공식석상에 함께 참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푸틴 대통령과 스튜어디스 출신의 류드밀라는 1983년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AP·로이터=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