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세진 KBS 아나운서, 11세 연하남과 결혼

KBS 메인 뉴스 앵커를 지낸 정세진(40) KBS 아나운서가 21일 결혼한다고 이데일리가 단독 보도했다.



이데일리에 따르면 정세진은 서울 압구정동 성당에서 21일 백년가약을 맺을 예정이다. 한 관계자는 “정세진 아나운서가 KBS 동료에게 청첩장을 돌리면서 이같은 소식이 알려졌다”고 말했다.



정세진 아나운서의 예비 신랑은 11세 연하로 알려졌다. 정세진 아나운서는 연세대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1997년 KBS 24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5년 2개월 동안 KBS 뉴스 9 앵커를 맡은 데 이어 2008년 11월부터 2010년 5월까지 이윤희 앵커와 ‘뉴스타임’을 진행했다.



최근까지 ‘스포츠 이야기 운동화’ MC를 맡았고. 현재 KBS 1FM ‘노래의 날개 위에’ DJ를 맡고 있다.



2009년 제10회 대한민국 영상대전 MC부문 포토제닉상, 2013년 제25회 한국PD대상 TV진행자부문 출연자상을 수상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