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1~2개월 내 영변 핵시설 재가동"

북한이 이르면 1∼2개월 후에 핵무기용 플루토늄을 생산할 수 있는 영변 핵시설을 가동할 것이라고 한미연구소가 3일(현지시간) 밝혔다. 미 존스홉킨스대 국제관계대학원(SAIS) 산하단체인 한미연구소는 이날 발간한 보고서에서 지난달 22일 촬영한 상업용 위성사진을 분석한 결과 “북한이 플루토늄을 생산할 수 있는 5㎿급 원자로의 재가동에 필요한 작업을 마무리하고 있다”며 “5㎿급 원자로는 앞으로 1∼2개월 정도면 가동할 수 있을 것”이라며 영변 원자로의 재가동은 새로운 연료봉을 확보할 수 있느냐가 관건이라고 지적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