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흥겨운 여자축구 올스타전

3일 충북 보은 공설운동장에서 열린 한국여자축구 WK리그 올스타전에서 페노메논 팀이 골을 넣은 뒤 권하늘(부산상무·가운데)을 중심으로 가수 싸이의 시건방춤을 따라하고 있다. 이번 올스타전은 정규리그 11라운드까지 리그 순위를 기준 삼아 1·3·5위인 서울시청·고양대교·충북스포츠토토가 ‘판타지스타’, 2·4·6·7위인 인천현대제철·수원시설관리공단·전북KSPO·부산상무가 ‘페노메논’이라는 팀명으로 뭉쳤다. 경기는 4-4 무승부로 끝났다. [사진 WK리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