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상암오벨리스크2차 단지 내 카페테리아·세탁물서비스룸 마련

한화건설이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 짓는 상암오벨리스크2차 오피스텔 732실(조감도)이다. 전용면적 21~44㎡형으로 이뤄지며 전체 98%가 전용 26㎡ 이하 초소형이다.

 이 오피스텔은 최근 실시된 청약에서 최고 25.5대 1, 평균 6.2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할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 이 단지 인근 디지털미디어시티(DMC)는 57만㎡에 MBC·KBS·SBS·CJ E&M 등 미디어 엔터테인먼트 관련 기업 800여 곳이 들어선다. 2015년까지 이곳에 6만8000여 명이 일하게 돼 오피스텔 배후 임대수요가 넉넉하다는 평이다.

인근 디지털미디어시티역 주변에 롯데 복합쇼핑몰(2만600㎡)이 2015년 문을 열 예정이다. 단지 바로 앞에 문화공원이 있고 월드컵공원도 가깝다. 전자레인지·세탁기·에어컨·냉장고 등 생활에 필요한 가구와 가전제품을 갖춘다. 단지 안에 피트니스센터·멀티미팅룸·카페테리아·세탁물서비스룸·무인택배시스템 등이 있다.

  강변북로·올림픽대로·내부순환로·성산대교 등을 이용하기 편하다. 지하철 6호선·인천공항철도·경의선이 지나는 디지털미디어시티역에서 가깝다. 분양가는 3.3㎡당 1100만원선이다. 실당 1억4000만~1억7000만원 정도다. 이 지역의 비슷한 크기 임대료가 보증금 1000만원에 월 60만원선으로 형성돼 있다. 견본주택은 2호선 홍대입구역 1번 출구 인근에 있다. 분양 문의 02-302-0700.

최현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