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 구두와 함께면 정장이 빛난다

심플하고 클래식한 TYLER, TOSCO2 슈즈.
정장이 남성 패션의 결정체라면 패션 소품은 필수 아이템이다. 여성들에 비해 크기도 작고 보잘것없어 보이는 구두, 가방, 지갑일지라도 정장과 어울리지 않는 소품을 착용한다면 아무리 비싼 정장을 입었더라도 제 값을 하지 못할 수밖에 없다.

살바토레 페라가모는 1928년 설립된 이후 세계적인 영향력을 발휘하는 이탈리아의 럭셔리 브랜드다. 살바토레 페라가모는 완벽을 추구하는 장인정신과 독창적인 기술 혁신으로 해를 거듭할수록 더욱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올봄에는 예술과 스타일, 에너지와 색상을 한 데 엮어 현대적 미학이 돋보이는 남성 컬렉션을 새롭게 선보였다. TOSCO2는 전통적인 베지터블 테닝의 최고급 가죽을 사용했다. 클래식하면서도 모던한 디자인이 특징인 트라메짜 슈즈다. TYLER는 심플하고 클래식한 스타일에 컬러 라이닝 디테일로 트렌디함이 더해진 윙팁 슈즈다.

오두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