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클라라, 육감적인 명품 S라인 몸매에 '감탄'



























"'저를 시구자로 부른 의도가 뭘까?' 고민을 많이 했죠. 그래서 S라인을 보여주고 싶었어요."



지난 3일 두산-LG전이 열린 잠실구장. 경기 전 줄무늬 밀착 레깅스에 두산 유니폼을 입은 화려한 시구자의 등장에 팬들의 눈길이 사로잡혔다.



모델 겸 방송인 클라라(27·본명 이성민)의 시구 영상은 이날 인터넷을 뜨겁게 달궜고, 각종 포털사이트 검색어 순위를 점령했다. 그는 "그동안 가슴이 크게 부각됐다. 일부러 가슴골은 가리고, 힙을 부각하기 위해 운동을 많이 했다"며 "시구가 잘돼 정말 만족한다"며 웃었다.





김진경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