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객이 믿는 병원, 믿음을 행복으로 돌려주는 병원





최근 탈모인구의 증가로 모발이식 수술을 받는 사람들도 증가하고 있다.

하지만 모발이식 수술 후 결과가 만족스러울까라는 생각으로 수술을 망설이게 되는 경우도 적지 않다.



“ 수술이 안전할까에 대한 고민뿐만 아니라, 결과가 좋을지에 대한 생각을 하는 것은 당연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렇다면 병원은 고객이 안심하고 수술 받을 수 있도록 불안감을 해소 시켜줘야 하고요.”



황정욱 원장은 고객중심의 진료로 이미 모발이식 병원에서 유명하다.



병원의 비전이 대한민국 대표 모발이식 병원, 이를 실현하기 위한 핵심가치 중의 하나가 고객이 행복한 병원이다. 그래서인지 매일 아침 진료 한 시간 전이면 진풍경이 펼쳐진다. 모든 부서의 담당자들이 모여서 당일 내원하는 고객의 예약사항과 특이사항을 파악하고 공유하기 때문이다.



이런 병원의 서비스뿐만 아니라 실질적인 고객의 행복을 위해 노력한 부분이 바로 모발이식 최초로 도입한 ‘모발이식 책임보증제’ 이다. 모발이식 수술 후 밀도가 떨어질 경우, 이에 대해 책임을 지고 재수술이 가능하다는 보증제이다.



“ 고객의 불안함을 해소하기 위해서 책임보증제를 시행하고 있지만, 모제림성형외과는 수술 결과를 최상으로 끌어 올릴 수 있도록 연구하고 노력하는 것을 기본으로 하고 있습니다. 10명 이상의 의료진이 뭉쳐서 만든 모발이식 연구소 또한 이런 목적 아래 운영되고 있습니다.



올 초부터는 국제모발이식학회에서도 연구비를 지원 받아 연구를 하고 있고요. 이런 연구의 결과는 다시 고객에게 돌아가게 되어 결과에 대한 만족을 가지고 오게 되면 바로 고객이 행복한 병원이 되지 않을까요.”



병원도 이제 서비스 시대라고 한다.



고객의 행복함을 위해 노력하는 것이야 말로 진정한 의료 서비스의 방향일 것이다.





<이 기사는 본지 편집 방향과 다르며, 해당기관에서 제공한 보도 자료입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