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문주란, 데뷔 45주년 콘서트 '끝이 없는 길'

가수 문주란(64)이 다음달 15일 오후 7시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데뷔 45주년 기념 ‘문주란 끝이 없는 길’ 콘서트를 연다.



1970년대 선풍적인 인기를 누린 문주란은 ‘남자는 여자를 귀찮게 해’, ‘공항의 이별’, ‘백치 아다다’ 등 많은 히트곡을 남겼다. 중저음의 매력적인 목소리로 1972년부터 1974년까지 3년 연속으로 MBC 10대 가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누렸다.



1966년 ‘동숙의 노래’로 데뷔한 문주란은 이번 공연에서 ‘동숙의 노래’, ‘보슬비 오는 거리’, ‘주란 꽃’ 등 대표곡과 문주란의 인생 이야기로 꾸며질 예정이다.



문주란은 지난해 1월 ‘나는 트로트 가수다’에 출연해 남진의 ‘나야 나’로 청중평가단과 매니저 투표 1위를 차지해 변함없는 실력을 과시하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