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희선 대학 동기 박정철 “폭탄주 50잔해야 김희선과 술마셔”

배우 박정철(37)이 김희선(36)의 주량을 폭로했다.



14일 방송된 SBS ‘화신-마음을 지배하는 자’에서 김희선은 게스트로 출연한 박정철에 대해 “대학 동기다. 허약 체질이라고 하더라. 난 안 친해서 몰랐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박정철은 “나는 체질적으로 술이 잘 안 받아 술자리를 기피하는 편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박정철은 “소문으로 듣자 하니 폭탄주 50잔 이상 마셔야 김희선과 술 마실 수 있다고 했다”며 “그때부터 나는 아웃사이더였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