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산 대방노블랜드 오션뷰, 4개 침실 구성 84㎡형 737가구 분양

대방건설은 부산시 강서구 명지국제신도시에서 대방노블랜드 오션뷰 아파트(조감도)를 분양 중이다. 4·1부동산대책에 따른 양도세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단지다.



이 아파트는 4만1000여 ㎡의 대지면적에 전용 84㎡A, B형 737가구로 지어진다. 단지 바로 앞에 유치원 및 초등학교 부지가 계획돼 있다. 생태공원의 쾌적한 자연환경과 단지 주변에 상업시설과 대형마트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이 단지는 친인척이 방문할 경우 등 때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가구별로 4개의 침실을 갖춘다. 단지 중심부 주변에 다양한 수목을 조성하고 대형수목을 식재해 그늘에서 쉴 수 있는 자연적인 쉼터, 조형파고라(예정)가 설치된 동심원 쉼터를 만들 예정이다.



무인택배시스템을 제공해 입주민이 없을 경우에도 택배물 보관 및 수취, 택배물 도착 때 가구 내 월패드 및 휴대폰 SMS문자 전송, 등기 우편물 및 생활편의 배달서비스가 가능하도록 한다.



대방건설 관계자는 “실수요자를 위한 특화설계가 적용되고 각종 개발호재가 많아 주택 수요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고 말했다.



한시적으로 중도금 전액 무이자 대출, 발코니 무료 확장 등의 혜택이 있다. 분양가는 3.3㎡당 최저 730만원부터다(기준층 800만원). 분양 문의 1688-0222.



김현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