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엄마! 나무에 쌀밥이 피었어요



14일 유모차에 어린아이를 태우고 나들이를 온 시민이 대전시 유성구 도로변에 흰 눈이 내린 것처럼 활짝 핀 이팝나무 꽃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고 있다. 이팝나무는 하얀 꽃이 마치 흰 쌀밥(이밥)과 같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으로 꽃이 만발하면 풍년, 시들면 흉년이 든다는 유래가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