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천 검단에 중앙대 캠퍼스 선다

인천시 서구 검단신도시에 2015년까지 중앙대 캠퍼스와 대학병원이 들어선다. 인천시와 중앙대는 최근 중앙대 인천캠퍼스 및 캠퍼스타운 건립을 위한 기본협약을 맺었다고 14일 밝혔다.



100만㎡ 부지 2015년까지 대학병원도 함께 들어서

 협약에 따르면 중앙대는 검단신도시에 학교와 대학병원 등 캠퍼스 건립을 추진한다. 인천시와 인천도시공사는 캠퍼스 인근에 인천지하철 2호선 역사를 건립하고 도시개발 인허가 등 행정 절차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중앙대 인천캠퍼스와 캠퍼스타운 부지는 모두 99만5000㎡이다. 위치는 검단신도시 1지구 북측 경계 바로 바깥의 땅이다. 캠퍼스와 캠퍼스타운에는 1만 명 수용 규모의 대학 캠퍼스와 병원, 아파트, 주상복합, 상업·연구단지, 공원 등이 들어선다. 캠퍼스와 병원 부지는 각각 26만4000㎡, 6만6000㎡이다.



 지하철 역세권 주변에 들어서는 상업·연구단지에는 13만9000㎡의 부지가 배정됐다. 인천시는 특혜 논란이 일었던 현금 지원 대신 33만㎡의 추가 부지와 주택·상가 개발권을 제공키로 했다.



정기환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