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코' 유리아 "난 행운아" 윌스미스 인터뷰 화제

[사진 유리아 트위터]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유리아(25)가 영화 ‘애프터어스’ 홍보차 방한한 윌 스미스(45)를 인터뷰했다.



8일 SBS ‘한밤의 TV연예’에서 유리아는 윌 스미스를 인터뷰해 눈길을 끌었다.



7일 유리아는 자신의 트위터(@mskoreajoori)에 “오늘 하루 일일 인터뷰어로 변신. 전문 인터뷰어는 아니지만 배우로서 최고의 할리우드 스타 윌 스미스를 인터뷰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겼네요. 난 행운아. 대화하는 시간 내내 즐거웠답니다. ‘애프터어스’ 파이팅!”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유리아는 윌 스미스와 함께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검정 시스루 원피스로 멋을 낸 유리아는 미스코리아 출신다운 아름다운 자태로 눈길을 끌었다.



러시아 볼쇼이 발레학교 출신인 유리아는 ‘한밤의 TV연예’ 특별 리포터로 활약했다. 이날 유리아는 어버이날을 맞아 윌 스미스의 가슴에 카네이션을 달아주며 공식 질문 외에 농담까지 주고 받으면서 영어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네티즌들은 “유리아 영어실력 진짜 좋더라”, “유리아 윌스미스 만남, 부럽다. 유리아 완전 엄친딸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