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은율탈춤' 보유자 민남순씨 별세

중요무형문화재 제61호 ‘은율탈춤’ 명예보유자 민남순(사진)씨가 7일 별세했다. 73세. 고인은 1969년 은율탈춤에 입문한 뒤 노승·새맥시·상좌·악사 등 은율탈춤의 다양한 배역에서 탁월한 기량을 인정받아 2002년 은율탈춤 예능보유자로 인정받았다. 각 대학, 사회단체에 은율탈춤을 보급했고 2012년 명예보유자가 됐다. 은율탈춤은 파계승과 양반에 대한 풍자, 일부처첩(一夫妻妾)의 삼각관계와 서민생활상 등을 다뤄 인기를 끈 전통예술이다. 빈소는 인천 주안사랑병원 . 발인은 9일 오전 7시. 032-437-0375.



이영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