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금문교에서 자살방지 대책에 힘쓴 CHP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있는 금문교를 담당하는 캘리포니아 하이웨이 패트롤(CHP:캘리포니아 고속도로 순찰대)가 자살방지에 대한 노력을 인정받아 8일 미국자살방지재단이 수여하는 상을 수상했다. 금문교는 1937년 개통된 이후 약 1500여명이 이곳에서 투신자살을 해 자살장소로도 유명하다.



캘리포니아 고속도로 순찰대(CHP)는 자전거, 스쿠터, 오토바이를 타고 다니며 순찰을 강화했다. 또한 다리중간에 위기순간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인터폰을 부착해 놓았다. [AP=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