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달환, 학생회장 출신…"도대체 매력의 끝이 어디?"











  배우 조달환(32)이 고교 시절 학생회장을 지낸 것으로 드러났다.



7일 방송된 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하루 종일 온갖 대결에서 진 강호동에게 멤버들이 위로의 말을 건네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조달환도 강호동에게 위로의 마음을 담아 멋진 멘트를 건네려 했지만 버벅거렸다. 이에 조달환의 친구 안형준은 “학생 회장이 왜 그러냐? 말 잘하잖아. 조달환이 고등학교 때 학생회장이었다”고 밝혔다.





이 말을 듣고있던 이수근은 “그럼 연예계 학생회장 출신이 이승기, 조달환이냐?”며 깜짝 놀랐다. “도대체 매력의 끝이 어디냐?”는 강호동의 말에 조달환은 쑥스러움을 감추지 못 했다.



연예계에서 활동하는 스타 중, 고교시절 학생회장 출신으로 알려진 사람은 가수 이승기와 아이돌그룹 제국의 아이들 멤버 임시완 등이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