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재석 아들 "박명수, 내 옆에 꼭 있는 아저씨로 알아"

유재석(41)이 아들 지호에 대해 언급했다.



2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는 주말드라마 ‘최고다 이순신’ 특집으로 꾸며져 아이유·손태영·유인나·조정석·정우가 출연했다.



이날 유재석은 “아들이 내가 연예인인 줄은 모르지만 TV에 나오는 건 안다. 아들이 박명수도 안다. 옆에 꼭 있는 아저씨라고 알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박명수는 “지호한테는 내가 부속품”이라고 말하며 씁쓸한 표정을 지었다.



이에 유재석은 “박명수가 내 옆에 있다는 건 알지만 정작 누군지는 모른다”고 설명해 스튜디오를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