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세 무리뉴, EPL 첼시 복귀…연봉 170억 원

조세 무링요(50·포르투갈) 감독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첼시로 복귀한다.



OSEN은 3일 영국일간지 ‘메트로’를 인용해 “무링요가 연봉 1000만 파운드(한화 약 170억 원)를 받는 조건으로 3년 계약을 맺어 스탬퍼드 브리지로 돌아오는데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첼시는 7월 1일 무리뉴의 영입을 공식적으로 발표할 예정이다.



최근 무링요는 올 시즌 종료와 함께 레알 마드리드를 떠날 것이라는 소문이 자자했다. 이에 대해 무링요는 강력 부인했으나 이번주 로만 아브라모비치 첼시 구단주와 만나 담판을 지은 것으로 알려졌다.



무링요의 컴백에 따라 현재 첼시를 지휘하고 있는 라파엘 베니테스 감독 역시 팀을 옮기게 됐다. 무링요는 라다멜 팔카오, 사비 알론소 등 대형선수를 영입해 첼시를 재건할 계획이라고 전해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