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평창올림픽 엠블럼은 한글 자음 ‘ㅍ’ ‘ㅊ’ 모티브

[사진 2018평창동계올림픽대회조직위원회 홈페이지(www.pyeongchang2018.com)]


2018평창동계올림픽대회조직위원회는 3일 서울 서초구 국립국악원 예악당과 강원도 알펜시아 야외 음악당에서 이원행사로 공식 엠블럼을 공개했다.



평창올림픽 엠블럼은 한글 자음을 따 디자인했다.



김진선 위원장은 엠블럼을 소개하며 “‘평창’에서 ‘평’의 초성인 ‘ㅍ’과 ‘창’의 초성인 ‘ㅊ’을 디자인 모티브로 삼은 작품”이라고 설명했다.



‘ㅍ’은 동양의 천지인 사상에 바탕을 둔 하늘과 땅, 그 사이에 사람들이 한데 어울린 열린 광장의 의미를 담았다.



‘ㅊ’은 눈과 얼음, 겨울스포츠 스타(선수)들의 축제를 표현했다.



색상은 올림픽의 오륜기색과 한국 전통의 오방색을 활용했다.



이날 행사에는 구닐라 린드버그 IOC(국제올림픽위원회) 조정위원장, 유진룡 문화체육부 장관, 김정행 대한체육회장 등 각계 인사와 개최 지역 주민 등 2000여명이 참석했다. 이상화와 모태범 등 겨울올림픽을 대표하는 선수들도 참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