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부황치료 받는 팔레스타인 환자















한방치료인 부황이 팔레스타인 지역에서 흔하게 쓰이고 있다.

요르단강 서안에 있는 팔레스타인 자치구인 헤브론에서 2일(현지시간) 팔레스타인 의사가 환자들에게 부황치료를 하고 있다. 부황치료는 피부질환, 혈액순환문제, 임신, 뇌졸중과 같은 다양한 치료분야에 적용되고 있다. [신화통신=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