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박지윤 "KBS 아나운서실 와이프 수입 1위 밀렸다"

JTBC ‘썰전’ 박지윤(34)이 KBS 아나운서실에서 와이프 수입 1위 자리를 장윤정에게 내주게 됐다며 속상한 심경을 드러냈다.

25일 방송되는 JTBC ‘썰전’ 9회에서는 ‘1등 신부감’ 장윤정의 결혼 발표에 대해 나눴다.

강용석은 “박지윤이 그동안 KBS 아나운서실에서 와이프 수입으로는 1위였는데, 도경완 아나운서와 결혼하는 장윤정 때문에 2위로 밀려나게 되지 않았냐”는 질문을 던졌다.

이에 박지윤은 씁쓸한 표정으로 남편 최동석 아나운서에게 “여보, 장윤정씨는 이기기 힘들 것 같아. 내가 더 열심히 할게”라며 돌발 영상편지를 띄워 웃음을 자아냈다.

장윤정의 결혼 소식에 대한 예능심판단의 이야기는 25일 목요일 밤 11시 JTBC ‘썰전’에서 공개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