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구입한 지 14년 지난 햄버거, 곰팡이도 안 핀 채 그대로

[사진 CBS]

구입한 지 14년이 지난 햄버거가 곰팡이도 거의 피지 않을 만큼 상태를 멀쩡히 유지해 충격을 주고 있다.

최근 미국 CBS 프로그램 ‘닥터스’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햄버거’를 소개했다.

이 햄버거의 주인은 유타주에 사는 데이비드 위플이다. 그는 약 14년 전인 1999년 7월 7일 동네 맥도날드 매장에서 이 햄버거를 구입했다고 주장했다.

당시 그는 ‘방부제의 효과’를 친구들에게 보여주기 위해 햄버거를 구매했다. 그러고나서 위플은 햄버거의 존재를 까맣게 잊어버렸다. 햄버거는 코트 주머니 속에서 2년 넘게 보관됐고, 이후 자동차 트렁크에 계속 있었다.

14년 후 다시 찾은 이 햄버거는 거의 멀쩡한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피클만 사라졌고 곰팡이도 거의 피지 않은 모습이다.

햄버거 주인은 “햄버거를 냉장 보관한 적이 결코 없다”고 강조하며 구입 당시 받은 영수증 등을 증거로 내놓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