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레반도프스키 4골 대활약…레알 마드리드 대파

독일 분데스리가가 이틀 연속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에 굴욕을 안겼다.



폴란드 출신 공격수 로베르토 레반도프스키(25)가 4골을 몰아친 도르트문트(독일)가 레알 마드리드(스페인)를 대파했다. 도르트문트는 25일(한국시간) 독일 시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열린 레알 마드리드와의 2012-2013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4강 1차전에서 4-1 완승을 거뒀다. 전날 바르셀로나(스페인)가 4강 1차전에서 바이에른 뮌헨(독일)에 0-4로 완패한데 이어, 스페인 양강 레알 마드리드마저 독일 축구에 충격적인 패배를 당했다.



레반도프스키의 원맨쇼였다. 레반도프스키는 전반 8분 마리오 괴체가 왼쪽에서 올려준 크로스를 문전쇄도하며 마무리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전반 42분 마츠 훔멜스의 수비 실책을 곤살로 이과인이 가로채 호날두가 오른발슛으로 동점골을 만들어 전반을 1-1로 마쳤다.



하지만 후반에 레반도프스키의 무시무시한 화력포를 막지 못했다. 레반도프스키는 후반 5분 로이스의 킬패스를 받아 오프사이드 트랩을 무너뜨리고 감각적인 터닝슛으로 추가골을 넣었다. 레반도프스키는 5분 뒤 슈멜처의 패스를 받아 환상적인 개인기로 두명을 따돌리고 강력한 슈팅으로 해트트릭을 작성했다. 레반도프스키는 후반 21분 로이스가 사비 알론소에게 얻은 페널티킥까지 성공시켜 4번째 득점을 올렸다. 레반도프스키는 대회 10골로 호날두(11골)에 이어 득점 2위로 올라섰다.



도르트문트는 다음달 1일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4강 2차전을 치른다.



박린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