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히든싱어' 장윤정 판박이 모창능력자 정체는

[사진 JTBC]




JTBC ‘히든싱어’에서 트로트 가수 장윤정(33)을 완벽하게 따라한 모창능력자의 ‘정체’가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20일 밤 11시 방영된 JTBC ‘히든싱어’에서는 장윤정을 완벽히 따라한 김선명씨가 출연했다. 그는 다름아닌 ‘히든싱어 작가’. 김씨는 “원래 가수가 꿈이지만 외모 때문에 일찌감치 가수의 꿈을 포기하고 생계형 방송작가로 뛰어들었다”고 밝혔다. 김씨는 이어 “전국의 모창능력자를 찾으면서 노래를 흥얼거리다보니, 내가 오히려 모창자가 되었다”면서 “재밌겠다 싶어서 모창자로 응모를 했는데 4라운드까지 가서 기뻤다”고 밝혔다.



방송 녹화 당시 “히든싱어 모창에서 장윤정을 제치고 우승해, 상금으로 월세탈출을 하고 싶다”고 밝혔지만 아쉽게도 4라운드에서 탈락했다. 그의 탈락 소식에 녹화장에서는 동료 작가들이 자신의 일처럼 아쉬워했다는 후문이다.



히든싱어 조승욱 PD는 “모창을 다루는 프로그램이다보니 제작진들이 다들 수준급 노래실력을 보유하고 있는 것은 사실”이라고 귀띔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