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가인, '젠틀맨' 뮤비 속 어묵 먹는 장면 '19금 절정'



브라운아이드걸스 가인이 어묵을 먹는 모습이 '베스트 19금'신으로 꼽혔다.

싸이는 13일 오후 9시 신곡 '젠틀맨' 뮤직비디오를 전세계 동시 공개하며 화제의 중심에 섰다.

뮤직비디오 속 가인은 싸이의 전작 '강남스타일'에 출연한 현아를 능가하는 '섹시 코드'를 장착했다. 헬스클럽에서 땀을 흘리며 운동하는 장면이나 골반을 좌우로 흔드는 모습은 압권. 그 중 네티즌에 의해 가장 '핫'한 장면으로 꼽힌 장면은 포장마차 속 어묵을 먹는 모습.

가인은 꼬치에 꽂힌 긴 어묵을 '우걱우걱' 먹고 있다. '신흥 먹방'이라고 불려도 될 만큼 먹는 모습이 복스럽다. 촉촉히 젖은 머리칼에 입에 거품까지 낀 상태로 어묵을 먹는 모습이 묘한 섹시 코드를 담아낸다. 한 관계자는 "가인이 어묵을 먹는 모습이야말로 '19금' 컨셉트의 절정이다"며 "미국의 섹시 코드를 유발하는 적절한 장면이 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젠틀맨'은 공개 36시간만에 유튜브 조회수 3500만을 넘어섰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관련기사]
▶젠틀맨 뮤비 속 끈 풀린 비키니녀는 수퍼모델?
▶텔레토비·히틀러도 '씰룩'…시건방춤 패러디 봇물
▶싸이 떼춤 춘 도서관 어디? 깨알 명소들 찾아보니
▶젠틀맨 속 19금 코드…"낯 뜨겁네" vs "그 정도는" 팽팽
▶류현진 "다저스 선수들에게 '젠틀맨' 보여줬더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