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정화 잇는 탁구계 얼짱 서효원, 국제대회 첫 우승

































현정화를 잇는 '탁구계 얼짱' 서효원(26·한국마사회)이 국제대회 개인 첫 정상에 올랐다.



서효원은 7일 인천 송도글로벌대학 체육관에서 열린 '2013 코리아오픈 국제탁구대회' 여자 개인전 단식 결승에서 일본의 탁구 에이스 이시카와 가스미(20·세계 9위)를 꺾었다.



풀세트 접전 끝에 4-3(11-8, 5-11, 11-7, 9-11, 10-12, 11-5, 11-9)으로 감격의 우승을 차지했다. 근성으로 버티던 서효원은 마지막 세트에 가서는 얼굴이 한껏 달아올랐다. 일본에 이시카와 가스미도 힘이 부친 듯 연신 함성을 내질렀다.



결국 서효원은 마지막 세트를 11-9로 따내면서 긴 명승부를 마무리했다. 경기장을 가득 메운 2500여 관중들은 일제히 박수를 치며 서효원의 우승을 축하했다. [사진 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