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민경 "해리 언니 누드 사진 있다" 불화설 해명?





걸그룹 다비치가 ‘비즈니스 듀오’라는 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7일 방송된 SBS ‘도전 1000곡’에 출연한 다비치에게 MC 이휘재는 “서로 사이가 좋지 않아 비즈니스 듀오일 뿐이란 소문이 있다”라는 질문을 했다. 이에 다비치는 “데뷔 초부터 그런 소문이 있었다. 하지만 실제로는 사이가 매우 좋다. 모든 것을 공유한다”라고 답했다.



강민경은 “내 휴대폰이 분실되면 가장 큰 일 날 사람은 이해리 언니다”라며 “그 안에 언니 누드 사진을 포함해 공개되면 안 될 사진들이 가득하다”고 폭탄 발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는 다비치·편승엽·박상철·조세호·한민관 등이 출연해 노래 대결을 펼쳤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