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빠가 있으니…" 편승엽 미모의 딸 화제





 가수 편승엽(49)이 걸그룹으로 활동 중인 친딸 편지양과 함께 방송에 출연했다.





7일 방송된 SBS ‘도전 1000곡’에서는 가수 편승엽과 걸그룹 비피팝(BPPOP)의 멤버로 활동 중인 편승엽의 딸 편지가 함께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MC 이휘재는 “아빠와 함께 출연해 부담스럽지 않냐”고 묻자, 편지는 “아니다. 신인이라 많이 떨리는데 오히려 아빠가 있어 든든하다”고 답했다.



두 사람은 아빠와 딸의 완벽한 호흡을 과시하며 강력한 우승후보였던 다비치와의 경기에서 승리해 최종 우승을 거머쥐었다.



방송에는 편승엽과 비피팝을 비롯해 현진영과 노유민, 천명훈, 인피니트 등이 출연해 대결을 펼쳤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