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자친구가…" 숨진채 발견된 여배우 누구?

30대 여배우 김모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1일 강남경찰서 관계자는 “지난달 29일 김씨가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자택에서 목을 매 목숨을 끊었다”고 전했다. 김씨의 남자친구가 이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김씨는 ‘미안하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것으로 전해졌다. 김씨는 평소 우울증을 앓아온 것으로 알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원인은 조사중”이라고 전했다.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숨진 김씨가 인기시트콤 ‘순풍산부인과’에 출연했던 배우라는 소문이 돌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