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국영 '성월동화', 사망 10주기 기념 '한국판 리메이크'

[사진 영화 ‘성월동화’ 스틸컷 ]


2003년 4월 1일 세상을 떠난 장국영이 출연한 영화 ‘성월동화’가 한국에서 리메이크된다.



‘성월동화’의 한국판 리메이크 영화를 제작중인 영화사 재키의 관계자는 “홍콩의 ‘성월동화’ 원작 제작사인 메이아엔터테인먼트그룹과 리메이크 영화 제작을 위한 협의를 마쳤다”고 밝혔다.



1999년 ‘성월동화’는 홍콩과 일본이 공동으로 제작해 아시아 전역에서 개봉했다. 이번 한국판 리메이크는 한국에서 제작해 아시아 전역에서 개봉한다.



원작 ‘성월동화’는 장국영이 1인 2역을 맡아 연기를 했던 작품으로 사고로 죽은 옛 애인(장국영 분)과 똑같이 생긴 또 다른 남자(장국영)가 여주인공 앞에 나타나면서 사랑에 빠지는 내용을 담고 있다. 당시 아시아 전역에서 인기 절정에 달해 있던 장국영식 멜로를 통해 아시아 전역의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성월동화’ 한국판은 한국인 감독이 연출하고 한국인 배우가 출연한다.



영화사 관계자는 “장국영의 팬들에게 그의 멜로를 다시 리메이크 버전으로 제작해 아시아 전역에서 개봉 하는 것은 10주기를 기념하는 소식 중 가장 기쁜 소식이 될 것으로 보인다. 장국영은 없지만 그의 멜로를 기억하는 사람들에게 또 다른 추억을 선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