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아 "난 후 오빠랑 결혼할꺼야" 윤후와 러브라인

[사진 MBC ‘아빠 어디가’ 방송 캡처]


‘아빠 어디가’의 윤후와 지아가 결혼을 약속 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아빠 어디가’에서는 충청북도 영동군 상촌면 물한리 황점마을로 떠난 다섯 아빠와 아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아이들은 20대가 된 미래를 상상했다.



지아가 “난 커서 후 오빠랑 결혼할 거야”라고 말하자 윤후는 “그럼 넌 엄마가 되고, 난 아빠가 되는 거야?”라고 답했다. 아이들은 즉석 결혼식 축가를 불러 줘 웃음을 안겼다.



‘아빠 어디가’에서는 윤후와 지아의 러브라인이 점점 재미를 더하고 있다. 지아는 여행지에 도착하자마자 후의 방으로 건너갔다. 지아는 후에게 안겼고, 후 역시 지아를 보며 “너는 너무 귀엽다”며 즐거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옆에 있던 윤민수는 “내가 방해가 되는 것 같다”며 자리를 옮겼다. 씁쓸한 표정을 짓는 윤민수와 지아가 오기를 기다리는 송종국의 모습은 보는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