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산가족찾기로 만난 이복누나 6년간 성폭행

부산 사하경찰서가 25일 이산가족 찾기 방송을 통해 만난 이복 누나를 6년간 성폭행한 혐의(친족 관계에 의한 강간 혐의)로 이모(44)씨를 구속했다고 뉴시스가 보도했다.

뉴시스에 따르면 이씨는 2006년 5월 새벽 1시 이복 누나 A(56)씨의 부산 사하구 집에서 술에 취해 자고 있던 A씨를 성폭행하는 등 지난해 4월까지 6년간 500여 차례에 걸쳐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아울러 이씨는 성폭행 장면을 휴대전화 동영상으로 촬영해 “자녀와 지인에게 알리고 인터넷에 올리겠다, 신고하면 죽는다”고 협박한 혐의도 받고 있다.

이씨는 1983년 이산가족 찾기 방송을 통해 A씨와 상봉한 뒤 남매로 지내다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