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北, 공습경보 발령…훈련으로 추정

북한의 공습경보가 1시간 만에 해제됐다.



북한은 21일 오전 9시 32분쯤 대내용 라디오방송인 조선중앙방송을 통해 공습경보를 발령했고, 10시 29분쯤 공보를 해제했다.



북한의 공습경보는 훈련상황인 것으로 밝혀졌다. 합동참모본부 관계자는 “북한이 자체적으로 훈련을 하는 것”이라며 “우리가 민방위 훈련을 할 때 공습경보를 내리는 것과 비슷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북한의 대내용 라디오방송인 조선중앙방송은 오전 9시 32분쯤 공습경보를 발령했다.



조선중앙방송은 “전체 주민과 장병에게 알립니다. 공습경보입니다. 공습경보입니다. 공습경보입니다. 각급 부대들과 단위들에서는 적의 공중 타격으로부터 피해를 막기 위한 대책을 빨리 세워야 하겠습니다. 조선인민군 방송이었습니다”라고 6차례 공습경보를 발령했다.



이후 1시간 만에 “전체 군인들과 주민들에게 알립니다. 공습경보 해제입니다”라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