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기도공 고덕산단 인건비·자재비 현금 지급

【수원=뉴시스】유명식 기자 = 경기도시공사는 다음달 착공하는 평택 고덕산업단지 부지조성 공사 과정에서 근로자와 자재·장비업체(자)가 대금을 제때 현금으로 받을 수 있도록 '특별관리계획'을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계획은 시공업체의 재정악화와 공사중지, 부도 등에 따른 임금 등의 체불을 막기 위한 것이다.



계획에 따르면 공사는 시공업체에 계약 상대자와 하수급인의 자재·장비 대금 지급을 위한 전용계좌를 개설해 등록하도록 한다.



홈페이지(www.gico.or.kr)에 '대금 체불 신고란'도 만들어 대금 체불과 미지급 해결에 나선다.



신석철 지역경제본부장은 "노무비와 자재·장비 대금의 현금 지급과 타 용도 전용 방지를 위해 관리감독을 철저히 할 계획"이라고 했다.



yeujin@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