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휘재 쌍둥이 아빠 됐다

개그맨 출신 방송인 이휘재(41)가 쌍둥이 아들의 아빠가 됐다.



이휘재의 소속사인 코엔티엔은 “이휘재의 아내 문정원 씨가 지난 15일 오후 서울 강남의 한 산부인과에서 쌍둥이 아들을 건강하게 출산했다”고 밝혔다.



이휘재는 이날 MBC 예능프로그램 ‘세바퀴’ 녹화 중 아내의 출산 소식을 들었다. 이휘재는 녹화가 끝나자마자 곧바로 병원으로 달려갔다. 아이와 산모는 모두 건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휘재는 2010년 12월 8세 연하의 플로리스트인 문정원 씨와 결혼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