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삼성 - LG 뉴욕서 ‘광고전쟁’



LG전자는 13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있는 삼성전자의 광고판 바로 위에 자사의 스마트폰 ‘옵티머스G’를 알리는 광고판을 설치했다. 새 광고는 삼성전자가 14일 갤럭시S4 언팩 행사를 알리기 위해 ‘4’자를 강조한 것을 패러디해 시선을 끌었다. LG전자 측은 “1992년부터 20년 넘게 같은 자리에 광고해 왔다”며 “이번 광고는 한시적이지만 집중적으로 운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 LG전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