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협력사 위해 채용박람회 지원…기업 이미지도 저절로 ↑

[앵커]

또다른 대기업은 협력사들의 구인난을 해결하기 위해서 채용박람회를 열었습니다.

이정엽 기자입니다.


[기자]

이력서에 넣을 사진을 찍고 면접을 대비한 메이크업, 그리고 면접 전 상담까지.

작년에 이어 두번째로 열린 현대자동차 협력사 채용박람회엔 올해도 구직자들이 가득합니다.

구인난을 겪고있는 430개 1,2차 협력사들에겐 더없이 소중한 기회.

[김택성/에이테크오토모티브 인사팀 차장 : 기대를 안했는데 관심을 보여준 구직자분들 보니까 여기 오기를 참 잘했다라는 생각이 듭니다.]

중소기업 취직을 꺼리는 청년들에겐 편견을 깨는 의미있는 자리였습니다.

[권슬비/경기도 구리시 : 숨겨진 탄탄한 중견 기업을 알게 돼 좋은 경험이었습니다.]

[정희식/현대자동차 선임연구위원 : (박람회로) 청년 실업이 일부 해소 되면 현대기아차의 기업 이미지가 제고 되는 효과도 거둘 것으로 생각합니다.]

오늘(14일)과 내일 이틀간 열리는 이번 채용박람회에는 모두 2만 여명이 넘는 구직자가 몰려들 전망입니다.

관련기사

현대·기아차 채용박람회, 1차 협력사 '올해 1만명 채용'대기업 채용 설명회에 김태희 떴다…구직자 '문전성시'김태희, '시스루 패션'으로 채용설명회 등장 '정원 초과'20대女,증권사 면접가니 "父 뭐하시노?" 황당

Copyright(C) JTBC Contents Hub.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