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웃도어 스타일/오프로드] 캠핑옷의 기능성, 일상복의 스타일 겸비

캠핑웨어 오프로드에서는 봄날의 차가운 바람을 막아줄 방풍재킷 ‘미커’와 ‘블랙캐넌’ 2종을 출시했다.



두 제품은 오프로드의 봄 시즌 컨셉트인 ‘사막으로의 탐험’을 잘 보여주는 제품으로 첫 사막탐험가 D 리빙스턴의 정신을 표현한 ‘리빙스턴 스타일’ 제품이다. ‘리빙스턴 스타일’은 탐험가 본연의 모습과 인류애를 함께 겸비한 리빙스턴의 정신과 같이 방풍·발수·방수 등의 기본적인 제품 본연의 기능을 다하면서도 컬러와 디테일 등 패션으로서의 스타일리시함을 함께하는 오프로드의 하이테크 스타일리시 컨셉트를 잘 보여준다.



생동감 넘치는 컬러 배색과 단추로 포인트를 준 ‘미커’는 남성용 제품으로 캠핑은 물론 일상생활에서도 다양한 코디가 가능하다. 방풍 기능은 물론 기본적인 생활방수 기능도 갖추고 있어 바람이 많이 불고, 비가 자주 내리는 봄에 좋다.



여성용 제품인 ‘블랙캐넌’은 트렌디한 가오리핏 아이템이다. 가오리핏의 경우 기존에는 니트나 셔츠 등에 많이 사용되었지만 재킷에 활용해 색다른 디자인을 완성시켰다. 유니크한 디자인을 통해 밋밋한 스타일링에 포인트를 줄 수 있다. 섬유 표면에 불소계 발수 가공제를 처리해 기본적인 발수 기능 또한 갖추고 있다.



오프로드 김현정 리더는 “올봄 새롭게 출시된 미커와 블랙캐넌은 캠핑을 할 때뿐만 아니라 일상복으로도 손색없는 제품이다 ”고 밝혔다.



오두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