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브리핑] ‘미수다’ 비앙카 대마초 흡연 등 혐의 입건

서울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미국 국적 방송인 비앙카 모블리(24)를 대마초 흡연 등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13일 밝혔다. 비앙카는 KBS-2TV ‘미녀들의 수다’로 인기를 끌었다. 경찰에 따르면 비앙카는 지난해 10월부터 11월 말까지 수차례 대마초를 피우고 지인들에게 구매를 알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 비앙카는 지난 11일 체포돼 조사를 받았으며, 혐의 사실을 대부분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