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남문진원, 국제무대 선보일 3D콘텐츠 제작

【무안=뉴시스】송창헌 기자 = 전남문화산업진흥원이 방송통신위원회가 지원하는 2013년 3D콘텐츠 제작지원사업 중 2개 과제를 수주해 국제무대에 선보일 3D콘텐츠 제작을 본격화한다고 6일 밝혔다.



3D콘텐츠 제작지원사업은 방송사업자와 제작사 등을 대상으로 콘텐츠 제작, 해외시장 판로 개척을 지원하는 것이다.



전남문진원은 동신대 산학협력단, ㈜쓰리디비전 등 제작역량과 기술을 갖춘 기관과 외부 방송사업자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2개 과제를 수주했다.



국비 지원액은 1차 파일럿 제작에 5000만 원, 이후 심사를 통한 2차 본 제작에 3억9000만 원 규모로 방송통신위 산하 한국전파진흥협회로부터 지원받는다.



제작물인 3D 콘텐츠는 '한국의 민물고기-묵납자루의 사랑', '익스트림 스포츠-다이달로스의 날개'라는 제목의 다큐멘터리로 인간과 자연의 교감, 극한의 스포츠 활동을 3D 입체영상을 통해 생동감있게 표현할 예정이다.



3월 말까지 1차 파일럿 제작을 진행하고, 제작물은 프랑스 깐느에서 열리는 국제 방송영상견본시 첫선을 보인다. 이후 11월까지 2차 본제작을 통해 지상파 방송과 해외 콘텐츠시장에 보급·유통할 계획이다.



김영주 원장은 "이번 3D콘텐츠 제작지원사업은 지역의 콘텐츠 제작기술을 한단계 높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또 실감미디어 기반조성 사업 등과 같은 지역 역량과 기반을 최대한 활용해 국제시장에 내세울 수 있는 3D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전남문진원은 지난해에도 이 사업에 선정돼 2억5000만 원의 국비를 수주해 공예명인을 소재로 한 3D 다큐멘터리 '거듭나는 12공방의 숨결'을 제작한 바 있다.



goodchang@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