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천안천일고·동성중, 학교 이름 바꾸고 새학기 새출발해요

천안천일고등학교와 동성중학교가 각각 천안상업고등학교와 천안동성중학교로 교명을 변경해 2013학년도 새학기를 출발한다.



천안상업고·천안동성중으로

천안천일고는 1973년 천안상고로 개교한 이후 1997년에 천안경영정보고로 2002년에 천안정보고로 바뀐 뒤 지난 2008년 천안천일고를 변경됐다가 이번에 다시 천안상고로 교명을 변경하게 됐다. 10여년 만에 개교 당시의 교명을 다시 사용하게 된 천안상고는 천일고 시절 만든 인문반(학년당 3개 학급)을 폐지하고 완전한 특성화고로 전환해 학생 취업률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상고의 특성을 다시 살리겠다는 의지로 교명을 변경하게 된 천안상고는 이번 기회에 ‘고졸 취업바람’을 일으킨다는 방침을 세우고 있다. 실제 천일고의 2012학년도 재학생 취업률을 보면 32.4%로 충남교육청의 취업률 목표인 60%에 미치지 못했다. 이런 가운데 최근 특성화고를 졸업한 학생이 취업에 성공해 3~4년 후에는 대졸자와 같은 대우를 받는 사회풍토가 조성되면서 교명 변경이 긍정적으로 평가되고 있다.



특히 교명 변경에 따라 학교는 기업 인사담당자들에게 학생들이 특성화고 졸업생임을 피력할 수 있게 될 것으로 전망했다.



충남도교육청 관계자는 “지난해 총동창회·학무모·학생·교직원을 대상으로 한 교명변경 설문조사에서 80%의 찬성률을 보여 교명 변경을 최종 결정하게 됐다”며 “앞으로 학생 취업률에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동성중 역시 서울과 경기 수원, 광주에 같은 이름의 학교가 있다는 이유로 지역명을 넣어 교명을 바꾸게 됐다. 동성중의 교명 변경은 지난 2010년 대외학력평가, 명문고 진학, 동아리활동 우수운영 등 대외신임도를 높여감에 따라 학교 홍보의 필요성이 대두되면서 2011년부터 꾸준히 제기된 바 있다.



최진섭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